최종편집 : 2018-12-11 오후 12:06:10

전체기사

종합

커뮤니티

병무상담 코너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경제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양양 낙산 아쿠아리움 2021년 준공 예정

㈜위즈워크, 로보카폴리 제작사 ㈜로이비쥬얼과 공동투자개발 체결

2018년 10월 28일(일) 10:18 [설악뉴스]

 

양양군이 낙산지구 아쿠아리움 사업 시행자인 ㈜위즈워크(대표이사 박석윤)가 지난 23일, ㈜로이비쥬얼과 글로벌 아쿠아 테마파크 개발을 위한 공동투자개발 체결을 맺었다.

㈜로이비쥬얼은 인기 애니메이션 ‘로보카폴리’ 제작사이다.

양사는 전세계적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로보카폴리’ 지식재산권을 활용해 가족친화형 관광문화콘테츠인 아쿠아 테마파크를 건립, 국내 다른 수족관과 차별화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양양군은 다양한 관광인프라 확충을 통한 관광객 유입과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해 낙산해변 인근지역인 강현면 주청리 87번지 일원 군유지 17,267㎡에 민간자본 800여억원을 들여 대형 아쿠아리움 건립사업을 진행 중이다.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11,501㎡(수족관 5,000톤) 규모로 건립될 예정이며, 샌드타이거샤크, 만타가오리, 마카로니펭귄 등 다양한 지역에 서식하는 500여종, 5만 마리의 해양생물을 전시한다는 계획이다.

수족규모 5,000톤은 지난 12월 개장한 아쿠아플라넷 제주(11,000톤)와 아쿠아플라넷 여수(6,000톤)에 이은 국내 3번째 규모이다. 그동안 대규모 아쿠아리움은 서울과 경기, 부산, 제주 등에 집중돼 있고 동북권에는 소규모 시설만 운영되고 있어 충분한 경쟁력이 있다는 설명이다.

↑↑ 낙산지구 아쿠아리움 사업 시행자인 ㈜위즈워크가 지난 23일, ㈜로이비쥬얼과 글로벌 아쿠아 테마파크 개발을 위한 공동투자개발 체결을
맺었다.

ⓒ 설악뉴스


대형 아쿠아리움 외에도 뮤지엄과 플레이파크, 패밀리레스토랑 등 복합문화시설이 들어서며, 이번에 ㈜로이비주얼과 공동투자개발 협약을 체결함에 따라 로보카폴리 캐릭터를 활용한 테마파크도 구상할 수 있게 되었다.

이번 사업은 양양군이 공유재산 매수자의 목적사업 이행을 간접적으로 담보받기 위해 선(先)대부 후(後)매각 방식으로 추진된다.

우선 사업부지에 해당하는 토지를 민간투자자에게 대부 후, 목적사업이 진행된 후에 군유지를 매각하는 방식이다.

지난해 10월 ㈜위즈워크와 선(先)대부 후(後)매각 방식으로 공유재산 대부계약을 체결했으며, 현재 기본 및 실시설계를 비롯해 각종 인허가 절차를 진행 중이다. 내년 9월부터 본격적인 공사를 진행해 2021년 7월 준공한다는 방침이다.

사전 사업성 검토 결과 연 평균 70만 명이 방문할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운영‧관리와 아쿠아 전담인력 등 113명 규모의 고용효과를 유발, 지역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수 있을 전망이다.

김진하 양양군수는 “설악산과 동해바다, 역사유적 등 최고의 입지여건을 가지고 있는 만큼, 강원 영동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송준헌 기자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설악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설악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설악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화상경마장 유치 결사 반대 집회 열..

경찰,경마장 금품로비 양양군의회 ..

속초시,전기자동차 충전구역 방해행..

속초시,생활안전 취약지역 CCTV 확..

양양군,희망 2019 나눔 캠페인 펼쳐

양양군,민원업무 담당 공무원 친절 ..

양양군,후진항 주변 미래 도시기반 ..

양양군,소하천 종합정비계획 변경 ..

23일 제12회 양양읍민 한마당잔치 ..

화상경마장, 상처와 갈등만 남을 듯

회사소개 - 조직도 - 임직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상호: 설악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227-05-69104(2009년10월26일) / 발행인겸 편집인: 송준헌 / mail: seoraknews@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준헌
Tel: 033-673-3114 / Fax : 033-673-3110 / 등록번호 : 강원아00057 / 발행일 : 2009년10일19일 / 발행소 : 강원도 양양군 현북면 하광정리 105-2
양양취재센터 : 강원도 양양군 양양읍 남문3리 3-96번지
Copyright ⓒ 설악news.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