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11-16 오후 05:23:47

전체기사

종합

커뮤니티

병무상담 코너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관광,교육,환경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양양연어축제,악천후 속 대박내고 종료

연어 맨손잡기 체험 사람몰려 북새통-연어열차, AR게임 연어몬 인기

2018년 10월 21일(일) 10:52 [설악뉴스]

 

↑↑ 2018양양연어축제장에 구름관중이 모여 깊어가는 양양의 가을 정취를 만끽했다

ⓒ 설악뉴스


양양군이 문화관광축제가 적극 육성하고 있는 ‘양양연어축제’가 21일 오후 자연으로 연어보내기 행사를 끝으로 성황리에 막을 내린다.

양양군축제위원회(위원장 김우섭)는 10월 18일부터 21일까지 나흘 동안의 축제 기간 외국인 방문객 6,200명을 포함해 모두 18만 3천명이 축제장을 찾은 것으로 잠정 집계했다.

축제 첫 날인 18일 강원 영동권에 내린 폭우로 남대천의 수위가 높아지면서 19일까지 이틀 동안 연어 맨손잡기 체험이 취소되는 등 축제 운영에 차질을 빚기도 했지만 이후 청명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주말 동안에는 오히려 예년보다 많은 인파가 행사장을 찾아 성공적으로 축제를 마무리할 수 있었다.

20일과 21일에는 당초 계획인원 200명보다 10% 늘려 하루 5차례씩 연어 맨손잡기 체험을 운영해 모두 2,200명이 참여하는 등 북새통을 이뤘다.

토요일에는 현장접수 인원이 한꺼번에 몰리면서 이날 체험이 오전에 조기 매진되기도 했었다.

축제 행사장과 내수면생명자원센터 연어생태체험관을 순환하는 연어열차도 큰 인기를 끌었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30분 주기로 운행, 모두 2,100여명이 연어열차를 이용, 남대천 강변의 정취를 감상하며 연어생태체험관을 방문했다.

연어축제 기간 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 내수면생명자원센터에서는 ‘제8회 어미연어맞이 생태체험행사’가 진행되어 방문객들이 남대천으로 회기하는 어미연어를 직접 관찰할 수 있었다.

↑↑ 연어맨손잡기에 참여한 참가자들이 남대천변을 가득 매웠다

ⓒ 설악뉴스


양양군이 연어축제를 겨냥해 야심차게 준비한 증강현실(AR) 게임, ‘연어몬’도 이번 축제의 성공에 한 몫을 했다.

특히 날씨는 좋았지만 전날 내린 비로 하천 수위가 높아져 맨손잡기 체험을 하지 못한 18일과 19일에는 관광객들이 연어몬 게임을 통해 아쉬움을 달랠 수 있었다. 나흘 동안 모두 400여명의 관광객이 황금연어를 낚아 소정의 상품권을 받아갔다.

힘찬 연어의 모습을 저마다 소망과 함께 화선지에 담아가는 ‘연어 탁본뜨기’도 여전한 인기를 과시하며 긴 줄이 늘어섰으며, 아로마 만들기, 연어 일러스트, 스탬프랠리, 천연염색, 목공예 등 체험 프로그램도 큰 호응을 얻었다.

이밖에도 연어등으로 야간조명을 설치한 노랑코스모스 군락지와 축제장 곳곳에 조성된 포토존, 남대천 하구에 만개한 억새숲 등이 만족도가 높았다는 평가다.

김우섭 축제위원장은 “첫날 큰 비가 내리면서 우려가 많았지만, 군청 공무원들이 피해복구를 위해 솔선수범으로 나서는 등 슬기롭게 잘 대처해 축제를 성공적으로 마무리 할 수 있었다”며, “양양연어축제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체험형 문화관광축제로 확실히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송준헌 기자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설악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설악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설악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양양 前 모 선출직 공직자 벌금 30..

설악권 시.군번영회,대통령에 지역 ..

검찰,이경일 고성군수 구속영장 청..

양양 낙산 아쿠아리움 2021년 준공 ..

양양군,서핑 지역특화발전특구 추진

양양군,주문진~현남노선 희망택시 ..

양양교~교육지원센터까지 전선 도로..

무산복지재단,사랑의 연탄 나눔 발..

양양경찰서 유치 희망 불씨 되살아 ..

이경일 고성군수,선거법 위반 영장 ..

회사소개 - 조직도 - 임직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상호: 설악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227-05-69104(2009년10월26일) / 발행인겸 편집인: 송준헌 / mail: seoraknews@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준헌
Tel: 033-673-3114 / Fax : 033-673-3110 / 등록번호 : 강원아00057 / 발행일 : 2009년10일19일 / 발행소 : 강원도 양양군 현북면 하광정리 105-2
양양취재센터 : 강원도 양양군 양양읍 남문3리 3-96번지
Copyright ⓒ 설악news.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