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9 오전 10:36:23

전체기사

종합

커뮤니티

병무상담 코너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편집회의실

뉴스 > 사회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양양군. 여름해수욕장 7월 10일 개장

8월 23일까지 45일간 운영-물놀이 구역과 서핑 구역 특별 관리

2020년 06월 18일(목) 10:30 [설악뉴스]

 

양양지역 21개 여름해수욕장이 7월 10일부터 8월 23일까지 45일간 운영된다.

양양군은 지난 17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각 마을 해수욕장운영위원회 대표를 비롯해 속초해양경찰서, 양양소방서, 속초경찰서, 군부대 등 유관기관 관계자 40여명이 함께 한 가운데 ‘2020년 해수욕장 운영 관리계획 설명회’를 가졌다.

이날 설명회에서는 지난해 해수욕장 운영상의 문제점 및 개선방안과 2020년도 해수욕장 운영계획 및 방향, 수상안전관리 대책, 축제 및 이벤트 현황, 유관기관 협조사항,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한 해수욕장 운영 대응지침 등 안내와 함께 유관기관과 마을해수욕장 운영주체의 건의사항을 수렴했다.

올 여름 해수욕장을 운영하는 해수욕장은 낙산해수욕장을 비롯해 하조대해수욕장, 설악해수욕장, 동호해수욕장, 정암해수욕장, 물치해수욕장 등 총 21개소(해안선 9,400m)이다.

해수욕장 개장시간은 오전 6시부터 24시까지지만, 물놀이 구역 내에서의 수영 가능시간은 피서객의 안전을 고려해 수상안전요원이 근무하는 오전 9시부터 18시까지로 제한한다.

양양군은 여름해수욕장 개장에 앞서 70명의 수상안전요원을 채용, 피서객 수와 해변 길이 등을 고려해 지원‧배치하는 한편, 각 해변마다 의무적으로 2명 이상의 수상안전요원을 배치하도록 했다.

특히 지난해 물놀이객과 서퍼 사이의 다툼이 많이 발생한 설악, 죽도 등 5개 해수욕장에는 물놀이 구역과 서핑 구역을 특별 관리하는 안전요원을 해수욕장별 1명씩 총 5명을 추가 배치한다.

안전하고 쾌적한 해수욕장 운영을 위해 유관기관과도 사전협의를 마쳤다.

속초해양경찰서에서는 낙산파출소에 3명, 기사문출장소에 4명 등 7명의 인력을 상시 파견하고, 양양소방서에서도 규모가 가장 큰 낙산해수욕장 종합관리사무소에 소방공무원, 시민수상구조대 등 5명의 인력과 구급차 1대를 지원하기로 했다.

속초경찰서에서도 낙산해수욕장 여름경찰 운영으로 10여명의 인력을 파견해 범죄 취약지를 중심으로 방범활동을 펼치며, 23사단 58연대 등 해수욕장 철책부대에서도 협약서를 통해 해수욕장 출입시간 등 의견을 사전 조율하기로 하였다.

양양군은 해수욕장 개장 전까지 마을 해수욕장에 손소독제, 소독약, 발열체크용 체온계 등을 지원하고, 해수욕장별로 코로나19 대응 임시격리실(몽골텐트)을 설치할 계획이다.

송준헌 기자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설악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설악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설악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양양군, 각종 개발 호재로 개발수요..

양양군,피서철 안전점검·관리 사전..

양양군, 기사문항 어촌뉴딜 사업 순..

속초시,청소년참여위원회 발대식

양양군,코로나19예방민원 창구 투명..

양양군,남대천 연결도로 가로등 설..

주말 바닷가 물놀이 사고 잇따라 발..

고성군, 왕곡마을 전통민속상설체험..

양양군, 산지 내 태양광발전사업장 ..

김의성 의원,양양군의회 의장에 선..

회사소개 - 조직도 - 임직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상호: 설악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227-05-69104(2009년10월26일) / 발행인겸 편집인: 송준헌 / mail: seoraknews@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준헌
Tel: 033-673-3114 / Fax : 033-673-3110 / 등록번호 : 강원아00057 / 발행일 : 2009년10일19일 / 발행소 : 강원도 양양군 현북면 하광정리 105-2
양양취재센터 : 강원도 양양군 양양읍 남문3리 3-96번지
Copyright ⓒ 설악news.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